UPDATE : 2021.6.29 화 09:35
상단여백
기사 (전체 12,36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2021학년도 여성젠더학과 석사 과정 신설
우리 학교에 중부권 최초로 여성젠더학과 석사과정이 인문·사회 계열에 신설된다. 해당 과정은 여성학과 젠더학을 연구하며 페미니즘의 새로운...
이정민 기자  |  2020-10-14 09:40
라인
젠트리피케이션, 우리 동네는? : 힘 모아 지키는 우리 둥지
젠트리피케이션, 우리 동네는? SNS나 각종 대중 매체에서는 감각적인 인테리어의 카페나 식당 등이 모인 골목에 ‘00리단길’이라는 이름...
윤상은 기자  |  2020-10-14 09:40
라인
우리 학교 출신 장애 예술인, 고정심 화백을 만나다
1993년 38세에 엄마 등에 업혀 우리 학교 회화과에 수석 입학한 인물이 있다. 어려운 여건 속에서 불굴의 의지를 보인 이 인물은 고...
구나현 기자, 현지수 기자, 황정인 기자  |  2020-10-14 09:40
라인
우리 학교 교수회, 헬멧 300개 무상대여 나서
우리 학교 교수회가 학내 구성원에게 헬멧을 무상 대여하며 안전한 학내 질서 만들기에 나섰다. 교수회는 지난 9월 14~16일, 총 3일...
현지수 기자  |  2020-10-14 09:39
라인
수의학과 이종수 교수, 감염병 대응을 위한 노력
우리 학교 수의학과 이종수 교수팀의 연구 논문이 저명한 국제 학술지 ‘EMBO Journal’에 게재됐다. 이종수 교수팀은 이번 연구에...
윤상은 기자  |  2020-10-14 09:33
라인
충대신문 창간 66주년 기념 : 69기 기자들의 인터뷰
Q. 실제로 활동해 본 소감은 어떤가요? A. 윤상은: 전부터 예상했지만 그보다 더 많은 시간과 체력이 필요했습니다. 그만큼 더 보람된...
충대신문  |  2020-10-13 13:48
라인
충대신문 창간 66주년 기념 : 70기 기자들의 인터뷰
Q. 충대신문 입사를 위해 어떤 노력을 했나요? A. 문유빈: 최근 두 달 간의 시사 이슈를 공부하고 그에 대한 제 생각을 정리했습니다...
충대신문  |  2020-10-13 13:45
라인
젠트리피케이션 잡는 우리 지역 시민자산화
우리 지역에서 젠트리피케이션이 화두로 떠오른 이후 지속가능성이 있는 지역활성화 방안에 대한 논의가 활발하게 이뤄졌다. 시민자산화는 그 ...
윤상은 기자  |  2020-10-13 13:20
라인
장애 예술인을 위해서
지난 5월, 「장애 예술인 문화예술 활동 지원에 관한 법률(이하 장애예술인지원법)」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장애예술인지원법」은 ▲장애예술인들의 문화예술 활동 실태조사 및 지원계획 수립 ▲창작 활동 지원 ▲작품 ...
황정인 기자  |  2020-10-13 12:20
라인
SEE:사
지난해 4월, 헌법재판소(이하 헌재)의 결정에 따라 낙태죄를 규정한 법 조항 개정이 확정됐다. 1953년 처벌 규정이 생긴 이후 66년...
이정란 기자  |  2020-10-13 12:17
라인
영어로 기억하는 어느 하루
2020년 10월 4일 (일) 최근 들어 감동적인 영상만 보면 울컥하는 마음이 든다. 점점 나이를 먹으면서 감수성이 풍부해지는 것 같다...
충대신문  |  2020-10-13 12:13
라인
청춘독서
우리 인간은 현재의 순간에 서 있으면서 보다 바람직한 미래의 삶의 방향을 고민하는 존재다. ‘나는 어떻게 살아가야하는가’라는 질문은 삶...
충대신문  |  2020-10-13 12:10
라인
네맘 내맘
부모님께 용돈을 받지만 공부할 교재나 인터넷 강의비, 학원비는 스스로 벌고 싶다는 생각에 처음으로 아르바이트를 시작했습니다. 사장님과...
충대신문  |  2020-10-13 12:08
라인
하루하루
이소라 (회화·2)
충대신문  |  2020-10-13 12:05
라인
심취
사람은 주위 환경에 변화가 적으면 체감하는 시간의 흐름도 잘 느끼지 못한다던데, 그 말이 맞는 것도 같다. 벌써 2020년이 100일도...
충대신문  |  2020-10-13 12:03
라인
그루터기
국어 대사전을 어디에 뒀더라? 한참을 찾다가 포기하고 말았다. 그렇지, 자타가 말하는 글로벌 SNS시대에 무슨 사전을…&h...
충대신문  |  2020-10-13 12:01
라인
사설
시월도 중순에 접어들었다. 추석절에 한로가 지나고 상강이 가까워졌으니 시간은 바야흐로 가을의 절정을 향하고 있다. 따지고 보면 한해 중 가장 좋은 때의 하나가 바로 이즈막이다. 대학은 2학기가 시작된 지 한 달을 훌...
충대신문  |  2020-10-13 11:58
라인
기자수첩
기자가 충대신문 편집국장의 직책을 맡게 된 지 어느덧 10개월이 지났다. 처음부터 편집국장을 하고 싶었던 것은 아니다. 점차 신문에 대...
충대신문  |  2020-10-13 11:56
라인
밀물썰물
지난 8월부터 시작된 일명 ‘뒷광고’ 논란은 유튜브계를 발칵 뒤집었다. 뒷광고란 일부 인플루언서들이 특정 업체에게 받은 광고나 협찬을 ...
충대신문  |  2020-10-13 11:53
라인
지움지음
밤의 섬 밤이 허물어져, 화려히 질고 짙은허술한 밤이나는 죽어 누워있어요 땅이 나에게 꽃노래를 불러준다네 가장 쇠의 성질을 지닌 꽃노래기다랗고 하이얀 손가락을 뻗어 노래의 음표에 손이 베였을 때살들은 부서지고새파란 ...
충대신문  |  2020-10-13 11:5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305-764 대전광역시 유성구 대학로 99  |  대표전화 : 042)821-6141  |  팩스 : 042)821-724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금영
사장 : 이진숙  |  편집인, 주간 : 이금영  |  충대신문편집국장 : 박채원  |  충대포스트편집국장 : 이재윤  |  충대방송편성국장 : 성민주
Copyright © 2011-2021 충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