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1.11.22 월 11:13
상단여백
기사 (전체 12,657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보통의 영화
‘빚투’, ‘영끌’이란 말을 들어보셨나요? 빚내서 투자하고 영혼까지 끌어온다는 이 말들은 최근 신문 기사에 자주 등장합니다. 열심히 일만 해선 부자가 될 수 없다는 서민들의 박탈감 때문일까요? 아니면 일자리가 없는 ...
충대신문  |  2021-04-14 11:06
라인
몰아쓴 일기
소용 없는 일들이 자꾸 일어난다 당신의 머리카락에 묻은 유언을 쓸어담다가 문득 사라지고 싶었다 생각을 하면 무수해진 당신들이 나를 쳐다본다 눈동자가 바다같아, 어느 시인의 말을 당신이 인용한다 당신의 눈을 오래 들여...
충대신문  |  2021-04-14 11:04
라인
청춘독서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로 인해 일상생활의 제약이 커지면서 많은 사람들이 우울감과 무기력증을 호소하기 시작했다. 전문가들은 이러한 증상...
충대신문  |  2021-04-14 11:02
라인
하루하루
이소라 (회화·3)
충대신문  |  2021-04-14 11:00
라인
너에게 묻는다
새로운 사람과 알아가기 시작할 때, 우리는 안부를 묻는다. 기분이 어떠한지 근황은 어떠한지 지금 어디에 있는지. 하늘도 비슷하다. 하늘을 알아가기 위해서는 먼저 하늘의 안부를 물어야 한다. 하늘의 파란색과 구름의 모...
충대신문  |  2021-04-14 10:59
라인
나의 시, 당신의 노을
미니멀리스트 강혜빈찢어진 이불을 덮고 잤다오랫동안찢어진 마음에 골몰하였다깨어날 수 있다면불길한 꿈은 복된 꿈으로(···)기지개를 켜듯 이불의 세계는영원히 넓어지기모름지기 비밀이란 말하지 않음으로책임은 다 한 것으로 ...
충대신문  |  2021-04-14 10:57
라인
칼럼
10년째 혼자 사는 여자다. 최근엔 코로나19 사태로 방에 있는 시간이 늘었다. 집안일 하는 손이 좀 빨라졌을까 했는데, 오늘 낮에 먹은 달래장 만드는 데 한 시간이 걸렸다. 요령이 없어 주방에 내내 서서 달래를 손...
충대신문  |  2021-04-14 10:55
라인
성숙한 민주시민과 대학인의 자세
비록 논의의 여지는 있되 흔히 근대(近代)는 인본주의, 합리주의 등을 배경으로 시작된다고 일컬어진다. 그런데 ‘근대’라는 말에 연루된 ‘근대화’는 더 다의적이고 동시에 함축적인 의미를 내포한다. 그것은 발전된 사회의...
충대신문  |  2021-04-14 10:54
라인
밀물썰물
지난달 27일, 태국 방콕에서 열린 미스 그랜드 인터내셔널 대회 연설 무대에 흰색 의상 차림의 미스 미얀마 한 레이가 올랐다. 무대에 ...
충대신문  |  2021-04-14 10:53
라인
불완전해도 괜찮아, 환경을 바꾸는 채식의 모든 것
최근 채식이 유행하면서, 국내 업계에도 150만 채식 인구를 잡기 위한 새로운 바람이 불고 있다. 건강 문제, 공장식 축산의 실태, 환...
문유빈 기자  |  2021-04-14 10:32
라인
채식주의자와의 인터뷰
Q. 자기소개와 어떤 계기로 채식을 시작했는지 설명 부탁드립니다.A. 안녕하세요? 서울에 거주하고 있는 손이현입니다. 저는 우연히 고기 생산의 실태와 폐해를 묘사한 애니메이션 영상을 봤어요. 해당 영상은 육류 소비의...
문유빈 기자  |  2021-04-14 10:27
라인
기자의 채식 체험기
비록 글을 작성하기 위함이지만, 가족과 지인들에게 일주일간 채식을 하겠노라 선언함과 동시에 돌아온 말은 “다이어트하게?”였다. 채식에 ...
문유빈 기자  |  2021-04-14 10:21
라인
1학기 비대면 수업, 운영 계획과 성적 평가 방식은?
우리 학교는 코로나19로 2020학년도부터 비대면 수업을 진행했다. 코로나19 확산세가 좀처럼 줄어들지 않아 올해도 비대면 수업은 불가...
황정인 기자  |  2021-03-03 15:36
라인
우리 학교 공무직 노조, 처우개선 요구 시위 진행해
우리 학교 미화·시설·주차·경비·생활관을 담당하는 공무직원들이 학교 측의 대우에 반발하며 처우개선을 호소하고 있다. 민주노총 공공연대노...
김길훈 기자  |  2021-03-03 15:34
라인
수강신청 혼란에 불만 폭주
지난 2월, 통합정보시스템의 서버 장애로 재학생 수강신청에 차질이 생겨 결국 날짜를 연기하는 일이 발생했다. 수강신청은 당초 예정 날짜...
문유빈 기자  |  2021-03-03 15:32
라인
학생생활관 경쟁률 4 대 1, 전년보다 상승
지난 1월, 학생생활관(이하 생활관)은 2021학년도 1학기 입주 대상자를 발표했다. 2.6대1이었던 전년도 경쟁 선발 경쟁률은 올해 ...
송수경 기자  |  2021-03-03 15:29
라인
개교 이후 최초 온라인 학위수여식 거행
지난 25일, 우리 학교는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온라인 학위수여식을 거행했다. 개교 이후 처음으로 시행된 2020학년도 전기 온라인 ...
오지윤 기자  |  2021-03-03 15:27
라인
시크릿버스 타고 두 번째 사회 공헌 활동
지난 1월 27일, 우리 학교 사회공헌센터는 대전연탄은행을 방문해 ‘2020 CNU 시크릿버스 2차’ 사회 공헌 활동을 진행했다. 이날...
엄수지 기자  |  2021-03-03 15:25
라인
우리 학교 홍보 사진·UCC공모전 개최
우리 학교는 코로나19 여파에도 다양한 공모전을 개최하며 많은 참가자의 관심을 받았다. 개교 68주년을 맞아 우리 학교의 아름다운 캠퍼...
소효진 기자  |  2021-03-03 15:23
라인
중앙도서관 광장 앞 CNU 포토존 조성
지난 1월 27일, 중앙도서관 광장에서 이진숙 총장과 강도묵 총동창회장을 비롯한 대학 구성원이 참석한 가운데 포토존 제막식을 개최했다....
소효진 기자  |  2021-03-03 15:21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305-764 대전광역시 유성구 대학로 99  |  대표전화 : 042)821-6141  |  팩스 : 042)821-724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금영
사장 : 이진숙  |  편집인, 주간 : 이금영  |  충대신문편집국장 : 문유빈  |  충대포스트편집국장 : 이재윤  |  충대방송편성국장 : 문월현
Copyright © 2011-2021 충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