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9.23 수 12:11
상단여백
HOME 충대신문 문화·문예
비디오소개 - 아비정전
충대신문 | 승인 1996.03.11 00:00|(759호)

  ‘몽콕히문’ 우리나라에서는 열혈남아로 소개된 영화를 첫 작품으로 만든 왕가위 감독의 두번째 영화가 아비정전이다. 감독 왕가위, 촬영 크리스토퍼 도일, 미술감독 장숙평 이 세사람의 황금트리오가 만든 최고의 홍콩영화인 아비정전은 60년대의 홍콩의 현실과 향수를 느낄 수 있게 하는 작품이다.
  우리나라에서는 크리스마스 시즌에 소리소문없이 개봉을 해서 관객들을 잠재우고 일주일만에 관객들의 외면과 음료수 캔 세례를 받으며 비디오 가게의 먼지를 뒤집어 쓴 비운의 작품이었다. 그러다가 중경삼림의 흥행과 함께 왕가위 신드롬을 일으킨 영화의 하나가 되었다.
  왕가위의 전영화에 등장하는 중요 모티브가 사랑이듯이 이 영화의 중요 모티브도 사랑이다.
  우연한 만남, 고독한 사람들, 실연, 실연의 아픔을 이겨내지 못하는 사람들, 그 사람들을 좋아하는 사람들이 얼키고 설킨 사랑이야기가 내용의 주를 이룬다.
  벨소리, 시계초침소리, 혼자서 추는 외로워 보이는 맘보춤. 아련하게 기억이 나는 발없는 새 이야기를 생각해 낼 수 있을 것이다.
  여운이 남는 그런 영화, ‘아비정전’이다.

이경민(농화학ㆍ2)

충대신문  webmaster@cnu.ac.kr

<저작권자 © 충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대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305-764 대전광역시 유성구 대학로 99  |  대표전화 : 042)821-6141  |  팩스 : 042)821-724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금영
사장 : 이진숙  |  편집인, 주간 : 이금영  |  충대신문편집국장 : 김동환  |  충대포스트편집국장 : 이해람  |  충대방송편성국장 : 성민주
Copyright © 2011-2020 충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