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9.23 수 12:11
상단여백
HOME 충대신문 종합보도
우리 학교에 전 재산을 기부한 성옥심 여사 별세
황정인 기자 | 승인 2020.09.02 15:15|(1161호)
2017년 우리 학교에 기부금을 전달하는 故 성옥심 여사의 모습 사진/ 홍보실 제공

  지난 6월 1일 전 재산을 우리 학교에 기부한 성옥심 여사가 향년 93세로 별세했다. 성 여사는 2015년 당시 우리 학교의 인재양성에 써달라며 4억 원 상당의 부동산과 1억 원의 현금 등을 기부했다. 대전 중앙시장에서 포목점을 운영했던 성 여사는 ‘김밥 할머니’로 유명한 故 이복순(법명 정심화) 여사와 인연을 맺었다. 중앙시장에서 서로 다른 점포를 운영했으며, 20살 가까운 나이 차이가 있었지만 평소 성 여사는 이 여사를 언니라 부르며 따랐다. 1990년 이 여사가 기부하는 것을 보며 성 여사도 우리 학교에 기부를 결심했다고 한다. 또한 우리 학교가 “매년 이 여사를 추모하고 기리는 것을 보며 기부하게 됐다”며 “이제 이 여사에게 떳떳한 동생이 될 수 있을 것 같다”고 밝힌 바 있다.
  우리 학교는 성 여사가 기부한 부동산으로 ‘성옥심 장학금’을 조성할 예정이다. 이진숙 총장은 “이복순 여사와 성옥심 여사의 각별한 인연과 기부는 많은 사람에게 큰 감동을 주셨다”며 “성옥심 여사의 숭고한 기부 정신을 알리고 학생들이 훌륭한 인재로 성장하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한편, 성 여사의 장지는 대전광역시 동구 추동 충남대 기부자 추모공원이다.

 

황정인 기자  heather3331@o.cnu.ac.kr

<저작권자 © 충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305-764 대전광역시 유성구 대학로 99  |  대표전화 : 042)821-6141  |  팩스 : 042)821-724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금영
사장 : 이진숙  |  편집인, 주간 : 이금영  |  충대신문편집국장 : 김동환  |  충대포스트편집국장 : 이해람  |  충대방송편성국장 : 성민주
Copyright © 2011-2020 충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