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1.7 화 12:10
상단여백
HOME 충대신문 사진·만평
이승현 기자의 사진 속으로도로 위 시한폭탄 '포트홀'
이승현 기자 | 승인 2014.04.22 14:20|(1081호)

 

   
 

   차를 타고 도로를 가다보면 가끔 마주치게 되는 포트홀.  도로 위 포트홀을 미리 발견하지 못하는 경우 핸들이 튀거나 타이어 가 파손돼 교통사고의 주범이 되고 있다. 설령 포트홀을 발견했더라도 포트홀을 피하기 위해 갑자기 차선을 변경하는 경우, 아찔한 곡예운전을  하기도 한다. 이런 경우 2차, 3차적으로 추가 사고로 연결될 수 있다. 교내 보행자와 운전자 모두의 안전을 위해 학교 측에서는 대책을 강구해야 한다.         

 이승현 기자 0226seunghyun@cnu.ac.kr

이승현 기자  0226seunghyun@cnu.ac.kr

<저작권자 © 충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305-764 대전광역시 유성구 대학로 99  |  대표전화 : 042)821-6141  |  팩스 : 042)821-724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형권
사장 : 오덕성  |  편집인/주간 : 이형권  |  충대신문편집국장 : 구나현  |  충대포스트편집국장 : 손지은  |  충대방송편성국장 : 김선웅
Copyright © 2011-2020 충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