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6.4 목 10:11
상단여백
HOME 충대신문 사람
손종호교수 시집발간제주민 삶의 애환 그려
충대신문 | 승인 2013.07.22 14:07|(674호)
  본교 손종호(국민ㆍ조교수)교수가 시집 「한라의 저녁 마라도의 새벽」을 지난달 중순 출간하였다.
  제주도에 가족을 두고 5년간 왕래하면서 느낀 제주도의 아름다움을 표현한 60편의 시에는 제주도의 아름다움을 표현한 60편의 시에는 제주도민의 삶의 애환과 역사속의 상처가 드리워져 있다.
  손교수는 제주도에 대하여 『역사의 현장이고 한국민의 꿈, 그리움을 모두 담고 있는 곳』이라고 평하였다.

충대신문  news@cnu.ac.kr

<저작권자 © 충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305-764 대전광역시 유성구 대학로 99  |  대표전화 : 042)821-6141  |  팩스 : 042)821-724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금영
사장 : 이진숙  |  편집인, 주간 : 이금영  |  충대신문편집국장 : 김동환  |  충대포스트편집국장 : 이해람  |  충대방송편성국장 : 성민주
Copyright © 2011-2020 충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