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6.4 목 10:11
상단여백
기사 (전체 1,668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비디오소개 - 아비정전
‘몽콕히문’ 우리나라에서는 열혈남아로 소개된 영화를 첫 작품으로 만든 왕가위 감독의 두번째 영화가 아비정전이다. 감독 왕가위, 촬영 크리스토퍼 도일, 미술감독 장숙평 이 세사람의 황금트리오가 만든 최고의 홍콩영화인 ...
충대신문  |  1996-03-11 00:00
라인
‘역사바로세우기’ 조류에 즈음하여 출판업계들의 오류를 알아본다.
요즘 우리 독서시장엔 과거 청산에 관한 정치관련 서적들이 앞다투어 출판된다고 한다. 특히 작년말 5.18특별법이 제정되고 관련자 처벌을 위한 수사가 활발히 진행되고 있는 것에 발맞추어 이런 출판물이 붐을 이루기 시작...
충대신문  |  1996-02-23 00:00
라인
비디오 소개
이상한 영화Ⅰ 박종원, 김의석, 장현수, 이현승등 한국영화 신세대 감독들을 배출한 ‘한국영화 아카데미’ 출신 젊은 영화인들의 단편 영화 모음집이다. 이중 ‘지리멸렬’은 포르노 잡지를 탐독하는 대학교수, 아침마다 남의...
문화부  |  1996-02-23 00:00
라인
책소개
미술관 밖에서 만나는 미술 이야기 영화, 사진, TV, 비디오 등 미술은 미술관에서만 만나는 것이 아니라 우리 생활주변 곳곳에서 쉽게 만날 수 있다는 내용의 글이다. 거리의 간판, 실내 미술장식까지 모두 미술의 범주...
문화부  |  1996-02-23 00:00
라인
나눔글
미래의 성적표는(?) 누구나 각각 어떤 특정한 재능을 갖고 태어난다. 그 재능이 학업이 아니라 할지라도 그것을 성공적으로 이끈다면 그 삶은 성공적이다. 하지만 현실은 성적이 나쁜 아이는 아무리 다른 면에서 뛰어나다고...
충대신문  |  1996-02-23 00:00
라인
영화평 - ‘맥주가 애인보다 좋은 7가지 이유’
우선 나는 프롤로그에 해당하는 영화의 첫 시퀸스에서 거의 격분했다. 술에 얽힌 주인공 조나단의 집안내력을 설명하는데 동원된 설정 때문이었다. 동학의 접주와, 일제시대 독립운동가, 한국정쟁 당시 좌익, 그리고 70년대...
충대신문  |  1996-02-23 00:00
라인
과학문화도시로의 첫 걸음, ‘도심속 작은 음악회’
삭막한 도심안에서 바쁘게 지나가는데 회색빛 빌딩숲 사이에서 부드러운 관현악의 선율이 흘러나온다면 어떨까? 마치 남유럽에서나 볼 수 있는 거리의 악사의 연주처럼. 그러나 거리의 악사는 동전이라도 던져주어야 하는데 바로...
박윤자 기자  |  1996-01-22 00:00
라인
컴퓨터통신 - 새로운 대중문화의 감시자
작년 최고 가수상까지 수상한 ‘룰라’가 지난 12월 27일, 3집 앨범을 발매한지 16일만에 사실상 해체에 가까운 활동중지를 선언했다. 이 앨범의 타이틀곡인 ‘천상유애’가 일본의 3인조 그룹 닌자의 ‘오마쓰리 닌자’...
박윤자 기자  |  1996-01-22 00:00
라인
민족 자주 문화의 씨앗을 뿌리자!
70-80년대의 대학문화는 자유를 필두로 한 저항 문화였다. 사회로부터의 억압, 군사독재로부터의 억압을 대학이라는 상대적으로 열린 공간에서 억압된 문화적 욕구를 분출시키고자 하였다. 그 외형적 현상은 보수적이고 저급...
충대신문  |  1996-01-22 00:00
라인
90년대 문학을 진단한다
올해는 ‘문학의 해’다. 그래서 96 문학의 해 조직위원회는 이런저런 사업계획안을 발표하였다. 하지만 문학의 해 사업계획안이 지나치게 소모적이고 일회적인 행사에 치중하고 있고, 게다가 이 사업을 추진하는 문인들이 군...
충대신문  |  1996-01-22 00:00
라인
책소개 - 삶의 지표가 되는 한 권의 책
격몽요결 멀티미디어란 단어를 단 하루도 듣지 않는 날이 없을 정도로 서구 첨단 문명에 젖어 바쁘게 살아가는 요사이 한번쯤 차분히 자신의 마음가짐을 반성해보고 일상생활에서의 가치관을 스스로 조명해 보는 것이 꼭 필요하...
충대신문  |  1996-01-22 00:00
라인
문학의 해와 노벨문학상
올해는 문학의 해라고 한다. 지난해 4월 문화체육부가 그렇게 정한 것이다. 정부가 나서서 문학에 대한 관심을 보이겠다고 하니 반갑기도 하지만 한편으로는 너무 새삼스럽다는 느낌이 없지 않다. 과학만능과 개발경제를 우선...
충대신문  |  1996-01-22 00:00
라인
나눔글
내가 가야할 길 사람은 저마다 꿈과 있고 가야 할 길이 있다. 그러면 내가 가야 할 길은 어떤 것일까? 요즘엔 이런 고민으로 잠을 이루지 못한 적이 많았다. 내가 선택한 나의 길, 그 길을 가기 위해 그동안 나는 얼...
충대신문  |  1996-01-22 00:00
라인
문화단신
마당극 ‘땅풀이’ 놀이패 우금치가 오는 8일(금) 오후 7시 우송종합예술회관에서 대전 민족문화 송년큰잔치의 일환으로 마당극 땅풀이를 공연한다. 마당극 전문단체 우금치는 90년 창단하여 ‘아줌마 만세’, ‘우리동네 갑...
문화부  |  1995-12-04 00:00
라인
새 영화진흥법 폐단을 알아본다
95년이라는 한해가 저물어 가면서 국내외의 여러가지 사건들 중에 현 정세에서 인구에 회자되는 것은 비자금으로 이어진 5.18특별법등 정치권에서 움직임으로 주요하게 기억할 수 있을 것이다. 그런데 올해는 한국영화에 있...
충대신문  |  1995-12-04 00:00
라인
대학풍속도
온 국민의 활화산 같은 분노가 노씨에게로 모아지고 있던 소위 ‘비자금 정국’이 5ㆍ18 정국으로 급선화 되었다. 문제의 발단은 지난달 24일 민자당의 강삼재 사무총장이 5ㆍ18 특별법을 제정하겠다는 민자당의 입장을 ...
김재중 기자  |  1995-12-04 00:00
라인
공연윤리위원회, 심의제도를 알아본다
세간의 화제를 모으며 새로운 에로틱 영화의 부활을 예고한 ‘옥보단’이 흥행에 성공하여 본격적인 장기상영으로 돌입하고 있고, 말도 많은 폴 베호벤의 ‘쇼걸’이 약 2분 정도의 삭제를 무릅쓰고 상영된다. 청소년에 대한 ...
충대신문  |  1995-12-04 00:00
라인
고전읽기 독후감 현상 공모 최우수상 - ‘구운몽’을 읽고
인생을 ‘나그네 길’로 비유한 유행가 노래말이 있다. 일정한 행선지 없이 떠도는 나그네의 속성을 빌어 인생이 어디서 와서 어디로 가는지 알 수 없음을 다분히 허무적인 분위기로 노래한 것이다. 배는 출항지와 기항지가 ...
충대신문  |  1995-12-04 00:00
라인
새책알림터, 볼만한 비디오
□ 새책알림터 외딴방 우리들에게 잘 알려진 작가 신경숙의 두번째 장편소설이다. 그녀가 그토록 드러내놓길 꺼려왔던, 그러나 언젠가는 기필코 말해야만 했던 유년과 성년 사이의 공백기간. 열여섯에서 스무살까지의 이야기를 ...
충대신문  |  1995-12-04 00:00
라인
나눔글
기쁨없는 종이 뭉치 나를 포함해서 많은 사람들이 ‘내가 만약 1억을 손에 쥔다면 무엇을 할까?’ 하고 이리저리 상상을 하곤 한다. 아마도 1억이란 돈을 손에 넣는다는게 우리와 같은 보통사람으로서는 너무 힘든 일이기 ...
충대신문  |  1995-12-04 00:0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305-764 대전광역시 유성구 대학로 99  |  대표전화 : 042)821-6141  |  팩스 : 042)821-724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금영
사장 : 이진숙  |  편집인, 주간 : 이금영  |  충대신문편집국장 : 김동환  |  충대포스트편집국장 : 이해람  |  충대방송편성국장 : 성민주
Copyright © 2011-2020 충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