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95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사연 없는 기사는 없다
매번 입버릇처럼 “이런 아이템 다시는 안 해!”라고 외친다. 하지만 기자가 자학적인 것에 쾌감을 느끼는 것인지 뭔지는 잘 모르겠지만 항...
곽효원 기자  |  2015-06-04 13:54
라인
또 다시 가만히 있으라
“저희는 쓰레기만도 못한 유가족이다. 저희가 얼마나 쓰레기였으면 광화문에서 쓸어버리라고 할까.” 지난 16일 대전 서대전시민공원에서 열...
곽효원 기자  |  2015-04-21 17:27
라인
사연 없는 기사는 없다
2014년 4월 16일, 세월호가 침몰했다. 295명의 사상자가 발생했고 9명은 1년이 흐른 지금까지도 실종상태다. 변한 것은 아무것도...
곽효원 기자  |  2015-04-21 16:55
라인
북한을 바라보는 두 가지 시선
‘우리의 소원은 통일.’ 누구나 한 번쯤 들어본 적 있는 노래 가사일 것이다. TV만 켜면 연일 쏟아지는 북한관련 기사와 정보 속에서 ...
곽효원 기자  |  2015-04-07 15:14
라인
사연 없는 기사는 없다
백지 발행. 사실 백지 발행은 편집권이 박탈된 최악의 상황에서 최후의 수단으로 선택하는 방법이다. 어떠한 외압도 없었고 편집권도 박탈당...
곽효원 기자  |  2015-04-07 15:13
라인
김영란법 취지 살려 부패 근절할까?
시장조사전문기업 마크로밀엠브레인의 트렌드모니터가 국민 1000명을 대상으로 ‘도덕성 기대 평가’에 대한 인식조사를 실시했다. 그 결과 ...
곽효원 기자  |  2015-03-24 13:15
라인
사연 없는 기사는 없다
취재를 하고 기사를 쓰며 ‘버겁다’라는 생각이 많이 들었다. 과분한 아이템이었다. 위헌요소들은 어려웠고 법리적 해석은 제각각 달랐다. ...
곽효원 기자  |  2015-03-24 13:14
라인
대한민국 과거사 청산 현주소는?
지난 2월 27일, 웬디 셔먼 미국 국무부 정무차관은 “과거의 적을 비난해 값싼 박수를 받고 있다”라는 발언으로 도마에 올랐다. 과거사...
곽효원 기자  |  2015-03-10 13:31
라인
사연 없는 기사는 없다
국가의 역할은 무엇인가? 국가의 역할은 역사의 흐름에 따라 변화해 왔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변하지 않는 사실은 한 가지다. 국가를 구성...
곽효원 기자  |  2015-03-10 13:30
라인
학생 기본권에 재갈 물리는 대학 학칙
지난해 3월 대학본부는 ‘충남대학교 학생 징계에 관한 지침’에 문제 조항을 추가해 학생들의 거센 반발로 해당 조항을 삭제한 적이 있다....
곽효원 기자  |  2015-02-27 11:23
라인
사연 없는 기사는 없다
이번 아이템을 선정하게 된 계기는 우연이었다. 아이템 부족으로 힘들어하던 기자에게 동기 기자가 ‘비민주적 학칙’에 대해 다루는 게 어떻...
곽효원 기자  |  2015-02-27 11:21
라인
“우리는 지금도 일하고 싶다”
“그럼 여기서 교섭 접을까요? 두 분이서 계속 텐트 치고 버텨 보세요. 1년이든 2년이든 상관 안 할 테니까” 웹툰 ‘송곳’에 나오는 ...
곽효원 기자  |  2015-01-06 16:18
라인
취업난 속에서 피어나는 학점 세탁
영화 ‘맨 인 블랙’에서는 기억을 지우는 장치가 등장한다. 주인공들은 외계인에 대한 기억을 지워 사람들의 기억을 조작한다. 흥미롭게도,...
최유림 기자  |  2014-12-02 13:56
라인
학점세탁에 우리학교가 대응하는 자세
취업난이 가중되며 대학가에 학점 세탁 풍조가 밀려온 것은 이미 오래 전 이야기다. 학점 세탁 속에서 우리 학교는 어떤 모습을 보이고 있...
최유림 기자  |  2014-12-02 13:52
라인
궁동 밤거리, 안심할 수 있을까?
어두운 밤 거리를 혼자 걷는다고 생각해보자. 가장 먼저 무섭다는 생각이 들 것이다. 이처럼 근래 몇 년 사이에 묻지마 범죄나 밤길에 여...
최유림 기자  |  2014-11-18 11:10
라인
우리학교 내부 치안은 어떠할까?
우리학교는 올해 통합무인경비시스템을 발족했다. KT 텔레캅에서 통합무인경비시스템을 관리하며 ▲실별 무인방범장비(ICU) 3150실 ▲출입통제(1차접근지역) 301개소 ▲화재감지기 3150실 ▲영상인터폰 40개 ▲비상...
곽효원 기자  |  2014-11-18 11:09
라인
이념 대립 속 만들어진 비극, 대전 산내학살사건
영화 ‘태극기 휘날리며’에서는 극 중 영신(이은주 분)이 보도연맹원으로 몰려 억울하게 죽는다. “보리쌀 준다길래 이름만 썼지 난 보도연...
최유림 기자  |  2014-11-04 13:27
라인
신뢰도·전문성·도덕성 사라진 한국 언론
본지는 지난 2일부터 7일까지 닷새간 우리학교 학우 500명을 대상으로 한국 언론 인식조사를 실시했다. 한국 언론은 뉴스와 신문을 모두...
곽효원 기자  |  2014-10-21 16:29
라인
긴 배차시간 빠른 막차시간, 대전 시내버스 “예산 때문”
통학생 A학우는 아침마다 버스를 놓칠까봐 전전긍긍하며 버스 알림 어플을 확인한다. 배차간격이 15분이나 되기 때문에 한 번 버스를 놓치...
곽효원 수습기자  |  2014-09-30 15:33
라인
긴 배차 시간, 증차만이 답
대전 시내버스의 실질적인 배차 간격을 줄이기 위해서는 반드시 증차가 이루어져야 한다. 운행대수의 증가없이 집중배차제도와 같은 정책만으로...
곽효원 수습기자  |  2014-09-30 15:31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305-764 대전광역시 유성구 대학로 99  |  대표전화 : 042)821-6141  |  팩스 : 042)821-724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형권
사장 : 오덕성  |  편집인/주간 : 이형권  |  충대신문편집국장 : 구나현  |  충대포스트편집국장 : 손지은  |  충대방송편성국장 : 김선웅
Copyright © 2011-2019 충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