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1,02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공개 성희롱의 장? 대학가 단톡방
대학가 성희롱, 일상적인 농담에서 은밀한 단체 채팅방으로 일상에서 구두로 이뤄지던 대학가의 성희롱은 이제 단체 카카오톡 채팅방으로 음지...
충대신문  |  2016-09-06 15:49
라인
범죄심리학으로 접근한 가해자의 심리…도대체 왜?
몇몇 지인들만이 참가한 단톡방을 만들어 음란한 말과 사진을 주고받는 가해자들의 심리는 무엇일까. 범죄심리학자인 한국심리과학센터 현문정 박사는 타인에 대한 동화 현상에 주목한다. 현문정 박사는 “단체 채팅방 내 단 한...
충대신문  |  2016-09-06 15:48
라인
'성희롱 단톡방'은 초법적인 개인의 공간?
성희롱 단톡방의 사법적 제재에 대해 의문을 품는 경우가 많다. 개인 간의 대화이고, 성희롱 피해자가 단톡방에 참가하지 않았다는 등이 그 이유다. 그러나 법원은 판결을 통해 성희롱 단톡방이 명백한 법적 제재의 대상이라...
충대신문  |  2016-09-06 15:47
라인
기자의 식탁 IN CNU
지난 7월 22일, 부산대에서 열린 전국거점국립대총장협의회 회의에서 우리 학교를 포함한 8개 지역거점국립대가 각 지역별 국립대 연합체제...
정리 / 성진우 기자  |  2016-09-06 15:45
라인
제품 판매와 기부의 연결, 착한 소비자를 겨냥하다
현대의 소비자는 기업에게 사회적 책임을 요구하고 있다. 지난해 10월 28일 글로벌 정보분석기업 닐슨이 발간한 ‘기업사회공헌활동에 관한...
허채은 기자  |  2016-01-04 15:51
라인
우리학교! 숨은! 조연들!
학생회관 매점에서 식권판매 및 매장관리를 하며 항상 친절한 미소를 띠고 있는 직원을 만났다 학생들에게는 학생식당 식권 한장이면 한끼가 ...
류지수 기자  |  2016-01-04 15:48
라인
2016 소비트렌드, 연극적 개념소비
온라인 게임(‘테일즈런너’)에 기부문화를 접목한, 보기 드문 풍경이 연출됐다. 2015년 10월 ‘마음씨 고운 김런너’라는 이름으로 다...
허채은 기자  |  2016-01-04 15:43
라인
충대 학우 5명에게 열정을 묻다
시작과 끝이 있다면 우리는 지금 2015년의 끝에 서있다. 학기 초에 다짐했던 약속과 수많은 계획들을 다시 한 번 생각해보자. 애써 위...
박윤희 기자  |  2015-11-30 11:06
라인
허기자의 마을기행
2015년 현재 달동네는 우리 주변에서 좀처럼 찾아보기 힘들다. 드라마 같이 달동네를 배경으로 소시민의 삶을 다룬 드라마도 홀연히 자취...
허채은 기자  |  2015-11-30 11:01
라인
CNU 동아리 서포터즈
‘언리미티드’ 동아리는 프로그램 하드웨어나 컴퓨터 관련 상품 개발 및 특허 등 창업 분야의 여러 가지 활동을 하면서 우리 학교 학우들에...
유지수 기자  |  2015-11-30 10:57
라인
사물인터넷이 불러온 모든 세상이 연결되는 세상
미래에는 지금 우리의 상상을 뛰어넘는 엄청난 일들이 벌어질 것이다. 가히 혁명이라고 부를 만한 사물인터넷의 등장도 그중 하나다. 예를 ...
허채은 기자  |  2015-11-16 16:08
라인
공공부문으로까지 발 넓힌 사물인터넷
국제전기통신연합(ITU)에서 사물인터넷을 ‘언제나, 어디서나, 어느 것과도 연결될 수 있는 환경’으로 정의 내린 것처럼 사물인터넷의 응...
허채은 기자  |  2015-11-16 16:06
라인
CNU 동아리 서포터즈 - 동그라미
친목도모와 탁구실력 향상으로 대학 내 스포츠문화 활성화를 위해 기여하다 ‘동그라미’는 탁구 동아리로서 대학 내 스포츠 활성화를 위해 교...
유지수 기자  |  2015-11-16 16:04
라인
스마트폰 속 어떤 것도 안심할 수 없다
국정원 RCS해킹 사건, 기억하시나요? RCS라는 해킹툴은 PC부터 이동통신 단말기까지 올인원 해킹 시스템이다. 지난 7월 웹사이트 ‘...
박윤희 기자  |  2015-11-02 15:21
라인
허기자의 마을기행
긴 여정 가운데 휴게실에서 잠시 숨을 고르며 멈춰 선 사람들의 출출한 배를 달래주는 간편한 음식 중 꾸준히 사랑받는 것은 호두과자다. ...
허채은 기자  |  2015-11-02 15:18
라인
CNU 동아리 서포터즈 - 입큰개그리
대학에 들어왔을 때 공부가 아닌 다른 활동들을 하고 싶다고 느끼는 신입생들이 많을 것이다. 그런 학생들에게 동아리는 배움의 장이며 하고...
유지수 기자  |  2015-11-02 15:15
라인
우리 나이의 동족이 겪었던 방대한 여정 속으로 들어가다
‘북한.’ 한 마디로 어떻게 정의 내릴 수 있을까. 가장 가깝지만 가장 멀게 느껴지는 것이 북한이다. 우리가 북한에 접근하는 방법은 두...
허채은 기자  |  2015-10-19 16:58
라인
북한 속 궁금타파
뜬소문은 우리의 호기심을 자극하기도 하고 불안하게 만들기도 한다. 남북이 대치된 우리나라에서는 북한이 그 대상이 되기 쉽다. 우리 학교...
허채은 기자  |  2015-10-19 16:55
라인
한국에서 한국적일 순 없을까?
‘카이0스’, ‘찰스0롭’, ‘이지0’ 등 궁동에는 영어상호를 가진 음식점과 간판이 많이 있다. 조사 결과 418개의 음식점 상호 중,...
박윤희 기자  |  2015-10-05 15:31
라인
허기자의 마을기행
"실례지만 이 근처에 지중해마을이 있나요?” “여기도 지중해마을을 찾네. 방금 어떤 사람이 와서 묻더니만.” 마을은 오고 가는 사람들로...
허채은 기자  |  2015-10-05 15:27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305-764 대전광역시 유성구 대학로 99  |  대표전화 : 042)821-6141  |  팩스 : 042)821-724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형권
사장 : 오덕성  |  편집인/주간 : 이형권  |  충대신문편집국장 : 구나현  |  충대포스트편집국장 : 손지은  |  충대방송편성국장 : 김선웅
Copyright © 2011-2019 충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